동탄신도시 랜드마크 지식산업센터…금강펜테리움 IX타워 2차분 분양

인쇄

최고 38층, "지역 랜드마크 전망"

고층 건축물이 전성시대를 이어가고 있다. 우뚝 솟은 상징성으로 인해 지역 내 랜드마크로 자리 잡을 가능성이 크고 매물 또한 희소성을 갖추고 있어 공급에 비해 수요가 더 풍부하기 때문이다.
국토교통부가 지난 2월 발표한 2017년 건축물 현황 통계에 따르면 31층 이상의 고층 건축물은 전국 712만6526동 중 1912동인 것으로 나타났다. 전체에서 차지하는 비율은 약 0.03%에 불과할 정도로 적은 수치다.

고층 건축물의 희소성이 큰 만큼 수요자들에게 인지도가 높다. 국내에서 가장 높은 건축물인 롯데월드타워는 지상 123층으로 지어져 준공 전부터 단번에 이름을 알리는데 성공했다. 내년 준공 예정인 부산롯데타운은 107층으로 지어져 60~80층 아파트가 즐비한 해운대 아파트들을 뛰어 넘는 부산의 랜드마크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지식산업센터도 예외는 아니다. 과거 ‘아파트형 공장’으로 불리던 때와는 달리 오피스의 대안으로 떠오르면서 업무 환경도 중요해졌기 때문이다. 이런 의미에서 금강주택이 동탄2신도시 동탄테크노밸리 도시지원시설 14블록에서 2차분을 분양 중인 금강펜테리움 IX타워를 눈여겨볼 만하다. 금강펜테리움 IX타워는 최고 38층 높이의 지식산업센터로, 최상층 높이는 173.9m에 달한다. 지난 5월 분양한 1차분 15만3628.22㎡는 계약에 들어간 지 일주일 만에 100% 분양이 완료됐다.

지식산업센터 2개 동과 기숙사 1개 동으로 지어지는 금강펜테리움 IX타워는 대지면적 5만1801㎡, 연면적 28만6970㎡ 규모여서 전국에서도 손꼽히는 규모와 높이를 자랑한다. 국내 최고 수준의 지식산업센터답게 차별화된 설계 부분도 눈여겨볼 만하다. 외관설계는 세계적인 건축 디자인그룹인 Perkins Eastman의 창립자인 Bradford Perkins 회장이 맡았다.

금강주택이 짓는 지식산업센터 중에 IX타워가 최초로 적용된 사업장이라는 것도 눈에 띈다. 금강주택이 지난 2008년부터 사용했던 지식산업센터 브랜드인 ‘IT타워’가 아닌 새 브랜드를 선택한 배경에는 이 사업장이 지식산업센터 중 국내 최대 규모급으로 지어진다는 상징성 때문인 것으로 알려졌다. 금강주택 관계자는 "IX타워는 이상적 ‘I’와 최고의 ‘X’가 결합해 지금까지의 지식산업센터를 대표하는 IT를 넘어 다양한 즐거움과 문화까지 아우르는 가장 진화된 지식산업센터의 가치를 상징한다"고 설명했다.

금강펜테리움 IX타워가 들어서는 동탄테크노밸리는 총 면적 155만6000㎡에 첨단산업·연구·벤처시설이 복합된 수도권 최대 규모 산업클러스터로 구축된다. 광교테크노밸리(26만9000㎡)의 5.7배, 판교테크노밸리(66만1000㎡)의 2.3배 이상 규모다. 삼성전자 화성·기흥·수원 사업장, LG전자 평택디지털파크, 두산중공업, 삼성엔지니어링, 화성동탄일반산업단지, 평택진위일반산업단지와도 가까워 기업 활동이 편리한 입지다. 향후 이 일대는 수도권 남부 산업고도화 촉진을 위한 주거와 생산, 지식산업이 어우러진 자족적인 기능을 수행하게 될 예정이다. 

입주기업들을 위한 혜택도 눈여겨볼 만하다. 총 분양가의 80% 이상까지 장기저리로 융자해주고 재산세 37.5% 감면, 취득세 50% 감면이 이뤄지며, 법인세는 4년간 100% 면제된다.

분양 홍보관은 동탄2신도시 경기도 화성시 영천동 99-4번지에 있다.

▲ 금강펜테리움 IX타워 투시도.